기사 메일전송
삼척시, 태풍 피해지역 대대적 방역실시로 감염병 예방‘총력’
  • 기사등록 2019-10-08 09:01:46
기사수정






삼척시는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지역에 대하여 집중 방역을 실시함으로써 감염병 발생 예방을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삼척시보건소는 보건기관 및 민간소독업체 위탁으로 방역반을 편성하여 초곡리, 오분리, 호산리 등 침수로 인한 수해지역에 집중 방역을 실시하고, 동지역과 시가지 전역에도 대대적인 방역 활동을 펼쳐나가고 있다.

 

특히, 침수지역을 비롯한 축산농가, 공중화장실, 다세대주택 정화조 등 위생환경 취약지를 집중적으로 살균소독함으로써 감염병 발생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철저를 기하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현재 태풍피해지역은 위생환경 취약으로 인한 감염병 발생 가능성이 높아지므로 안전한 물과 음식섭취 및 올바른 손씻기 등 개인 위생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중요하다, “복구완료시까지 방역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해나가겠으며 수해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감염병 질환 예방 홍보교육을 강화하여 감염병 발생 차단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rea.news/news/view.php?idx=71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횡성문화재단, 제15회 횡성한우축제 홍보
  •  기사 이미지 제22회 김삿갓문화제‘전국민화공모전’ 성공적 개최
  •  기사 이미지 삼척문화원 문화학교, 전통민요의 명맥을 잇는다!
많이 본 뉴스+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