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모락모락 안흥찐빵축제 성황리 폐막 - 팥군 빵양을 만나는 가을여행
  • 기사등록 2019-09-30 09:22:20
기사수정






927일부터 929일까지 3일간 안흥면 안흥찐빵마을 일원에서 개최된 팥군 빵양을 만나는 가을여행, 13회 안흥찐빵축제성황리에 폐막됐다.

 

927일 개막식에서는 안흥초등학교 학생 2명이 개막선언을 하여 기존 개막선언과 다른 뜻깊은 자리가 되었으며, 민족사관고등학교 학생들의 뮤지컬공연과 김나희, 공소원 등 유명 가수들의 트로트 한마당 공연으로 축제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키며 역대 최대 인파가 몰려 객석이 만석되어 주변에 서서 볼 정도로 많은 관광객들이 모였다.

 

전국적으로 유명한 안흥찐빵은 축제장을 찾는 남녀노소 입맛을 사로잡으며 안흥찐빵판매장 앞에는 명성에 버금가게 연일연시 발길이 끊이지 않았다.

 

안흥찐빵 판매부스에는 찐빵체험장과 재현장, 빚기체험장을 같이 운영해 관광객들이 손찐빵 제조과정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하여 단순판매에서 벗어나 안흥손찐빵에 대한 이해를 도울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아울러 안흥손찐빵 주제관을 전년보다 확대하여 안흥손찐빵의 유래종류, 캐릭터 홍보 및 팥의 일생 등 다양하게 전시관을 꾸몄다.

 

 

이번 축제는 관광객들이 함께 축제에 참여할 수 있는 도깨비트레킹 대회, 미니 관광버스를 이용한 도깨비도로 체험, 삼형제바위 코스모스 꽃밭, 꼬마 도깨비찐빵열차, 팬시우드(목걸이) 제작, 느린우체통, 농경문화체험, 천연염색 체험 등 다양한 체험 및 볼거리로 방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특히, 전년부터 불꽃놀이를 대체한 LED 풍등날리기 행사는 축제 성공기원으로 안흥면민 및 축제를 찾아오신 관광객들에 신선한 재미와 감동을 주었다.

 

안흥찐빵 구매고객에게 행운복권을 증정하여 황금반지 8돈 및 팥군 인형, 어사진미, 농산물상품권 등 다양한 경품을 드리는 행사와 두번째 날 G1 찾아가는음악회는 춘천시립교향악단의 품격있는 연주를 선보였으며, 마지막 날 행사장을 찾은 히든싱어팀의 호소력짙은 멋진 공연으로 마무리되었다.

 

또한 축제장 입구부터 시작되는 한지등 및 LED조명은 관광객들에게 축제장을 거닐며 밤의 아름다운 풍경을 느끼게 하였으며 옛 추억을 느낄 수 있는 추억의 영화관, 농경문화체험, 생태하천 탐방로를 조성하여 관광객에게 잊지 못할 가을의 추억을 남겨 주었다.

 

올해 안흥찐빵축제에서 찐빵은 축제판매장에서 7,000여 상자, 찐빵업소 에서 14,000여 상자가 팔리는 등 총 24천만원의 매출를 올렸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rea.news/news/view.php?idx=70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횡성문화재단, 제15회 횡성한우축제 홍보
  •  기사 이미지 제22회 김삿갓문화제‘전국민화공모전’ 성공적 개최
  •  기사 이미지 삼척문화원 문화학교, 전통민요의 명맥을 잇는다!
많이 본 뉴스+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