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추운 겨울을 이겨낸 봄꽃, 봄 소식 전해 - 행복과 장수의 꽃, 복수초 찬물내기공원 - 봄의 전도사 매화, 꽃망울 터뜨려(양지마을 홍매화, 봉오동 흰매화)
  • 기사등록 2019-01-21 09:56:13
기사수정






동해시(시장 심규언)는 추운 겨울을 이겨낸 봄꽃이 관내 곳곳에서 개화해 봄 소식을 전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국에서 봄꽃 소식을 제일 먼저 전해주는 복수초가 겨울의 차디찬 바람을 이겨내고 아름다운 자태를 드러내고 있어 2월 중순에는 찬물내기공원 일대가 노랗게 물들어 생태공원과 함께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보고 있다.

 

영원한 행복, 복을 많이 받고 오래 살라는 꽃말을 가진 복수초는 보통 3월 중순에 꽃이 피지만 찬물내기공원에 자생하는 복수초는 공원 내 샘터가 위치해 있어 다른지역 보다 기온과 습도가 높아 일찍 개화하고 있다.

 

찬물내기공원에는 복수초 외에도 희귀수종인 주엽나무, 말채나무와 수령 200년의 느티나무 등 260여본의 보호수목이 자라고 있는 곳으로 복수초 및 생물 서식지 등 도심 속 생태계가 건강하게 복원되어 시민에게 쾌적한 휴식처 및 생태 체험 공간으로 각광 받고 있다.  

 

이에, 시는 복수초 보호를 위하여 120일부터 관리인을 배치할 계획이며, 시민과 함께 복수초를 보전하기 위하여 복수초 관련 작품전시회를 오는 223일부터 25일까지 개최한다.

 

또한, 봄의 전도사 매화도 관내 곳곳에서 꽃망울을 터뜨려 눈길을 끌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krea.news/news/view.php?idx=35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횡성문화재단, 제15회 횡성한우축제 홍보
  •  기사 이미지 제22회 김삿갓문화제‘전국민화공모전’ 성공적 개최
  •  기사 이미지 삼척문화원 문화학교, 전통민요의 명맥을 잇는다!
많이 본 뉴스+더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